본문 바로가기

IT 인터넷

세탁기에 물이 들어가서 고장이라고?

 

얼마전 일이 기억에 나서 함 끄적입니다..

아..놔참..내가 나쁜건지..쩝..

 

세탁기가 고장났더군요..

A/S를 불렀더니..기사가 이리저리 살펴보더니..쩝..콘트롤 패널에 물이 닿아 고장난거니까, 고치면 비용이 15만원 듭니다.. 라고 하더군요..

 

"아 그런가요? "

 

가만히 생각하니..골때리는게...

내가 노트북에 물이 들어가서 문제가 생긴거라면..ㅋㅋ 당연히 비용지불하겠는데.. 물과 같이 노는 세탁기... 그것의 컨트롤 패널에 물이 들어가서 고장났으니..돈내라...

 

이게 말이 안된다고 생각이 들었습니다..

 

"그러시면..이러이러하니..말이 좀 안되는것 같네요..

제가 민원으로 강력히 클레임을 함 걸겠습니다. 다음번에 요청받으시면 함 오시져~"

 

기사는 돌아가고..제가 삼성에 전화걸어서 난리를 좀 쳤습니다..

"생각해봐라...세탁기를 물 없는곳에서 사용하냐...? 노트북에 물 들어간것도 아닌데..내참.."

 

그 다음날 와서..콘트롤 패널 싹 갈고...

모터까지 싹갈고...그래도 인건비 기계값은 좀 들었는지..2만원은 꼭 받아야 된다고 해서..주고 말았습니다..

제가 너무 한건가요? ㅋㅋ

나두 전자공학과 나온 사람인데..무대포는 아니구..

세탁기에 물닿아서 고장날거면..애초에 만들지 말아야지..쩝..

 

꼭 날리부르스를 함 펴야만..해결이 되는것 같아 씁쓸함이 남았었습니다..

아..난리 안쳐도 해결되는 세상에서 살고프다..

 

 

  •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.02.01 19:21 신고

    오호 이런 방법이~ ㅋ 잘보고 갑니다~

  • BlogIcon LieBe 2009.02.01 20:11 신고

    원래 저게 정상이지요......
    사람들이 흔히 말하는 진상 플레이는 따로 있습니다.

    적정한 상황에 적정한 가격을 요구했느냐의 기준이 일방적으로 회사의 기준에 있는데 소비자가 그것을 따라야하고 그것에 컴플레인을 넣는걸 뭐라 하는 사회 분위기가 희안한겁니다요...

    그리고 뭐 원래 삼성이나 다른 대기업도 예전보단 컴플레인에 민감해지긴 했는데......그런걸 떠나서 먼저 적정한 기준을 소비자에게 제시하는 풍토가 아쉽습니다..

    • BlogIcon 머니야머니야 2009.02.01 20:14 신고

      리베님..사실..제 대문사진을 달리는 사람으로 바꾼거에 일조한 분이 리베님이에요..ㅋㅋ..믹시에서 로드러너 아이콘 같이 생긴 리베님 이모티콘 보고..한발 늦었다 싶었기에..전 그냥 반대방향으로 뛰는 그림을 갖다 붙였답니다^^

    • BlogIcon LieBe 2009.02.01 20:17 신고

      저 그림은...자연스럽게 뛰네요....
      저는 무척 힘들어여.....달리다보면......ㅜㅜ

      그래도 달립시다........흐흐흐....

    • BlogIcon 머니야머니야 2009.02.01 20:20 신고

      아휴..말마세요..제가 구글 이미지..영문조합하면서 찾느라고 떵좀 쌋습니다..ㅋㅋㅋㅋ